태그 : 뭐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현 박근혜 대통령의 '땡깡'에 대하여] 다음 정권의 첫 번째 의무는 바로 이것이 될 것이다

▲ 이것이 퓌러린의 미래가 되어야 한다"지금 박근혜가 한 짓거리는 한 마디로 요약해서 이거다. '공직에서 물러난 이후에도 김대중이 그랬던 것처럼 당권을 '자신의 것'으로 가지겠다', 는 미친 개소리. 지금의 대통령은 자신의 아버지와 그 경쟁자들로부터 최악의 단점만을 보고 배웠다. 공화주의의 신념을 가지고 있는 모든 이들은 우리가 노무현과 김대중을 능가하...

이슬람이 그나마 통제되기 위해서는 무엇이 필요한가?

▲ 큰일이군, 저기 우리집 여편네가 오고 있어"사실 세속주의자들이 이슬람의 현재 가치관을 돌려놓기를 바라는 것은 마치 현대의 유사과학자들이 새로운 물리학을 만들 수 있다고 믿는 것과 마찬가지입니다. 애당초 종교관의 논쟁은 결국 신학을 기반으로 하는 것인데 세속주의자들이 이 논리에 대하여 근본주의자들을 이기겠다고요?? 거듭 말하지만&nb...

박근혜의 실책은 보수주의자들에게도 좋은 기회다

"이제 공화주의자들과 소위 보수주의자들도 박정희와 결별을 고할 때다. 우리는 너무나도 오래 그의 망령에 사로잡혀 있었고 그의 족쇄 아래에서 살아야했다. 그의 시대는 이미 수십 년 전에 종말을 고했고 우리의 시대에 있어 그는 기억해야 할 과거 이상의 의미가 없다.망령의 족쇄에서 벗어나자. 어른이 된 이들이 믿는 산타클로스의 존재는 크리스마스의 망...

정구사 신부님들이 김일성과 김정일의 편에 서서 그들의 나라에 들게 하소서, 아멘

▲ 정부는 우덜이랑 소통해야 하지만 우덜에게 니들 따위와 소통은 홍어 ZOT이랑께 ^^ 그는 주님 앞에서 가까스로 돋아난 새순처럼, 메마른 땅의 뿌리처럼 자라났다. 그에게는 우리가 우러러볼 만한 풍채도 위엄도 없었으며 우리가 바랄 만한 모습도 없었다. 사람들에게 멸시받고 배척당한 그는 고통의 사람, 병고에 익숙한 이였다. 남들...

식민지 수탈론의 필연적인 종북주의로의 회귀에 대한 문제

▲ 님들아 이거 품번 공유 좀그 훌륭하신 일본 사학자 및 학파 좀 가르쳐 주세요, 조선 사학자들 뭐했노 이기야. 일본 사학계 엉딩이만 믿고서!!이조 말엽 주체적으로 근대화가 될 가능성 <<< 김씨 조선이 주체사상으로 강성대국이 될 가능성 ^^이상, 사학과에 왜 빨갱이들이 많은 가에 대한 답변이 되었습니다. ㄳ

죽은 인간 생일 축하하는 건 도대체 어느 오랑캐의 풍습이냐??

▲ 그 때 그 시절오늘은_남조선_태양절_우리_민족끼리_참_잘하고_노는_짓입니다_^^.jpg

요새 장준하, 장준하 하고 되게 시끄럽던데 말이지

▲ 모두가 다이스키한 메론빵"근데 장준하가 도대체 한 업적이란 게 뭔지 아시는 분 계세요? 낄낄낄."결론 : 장준하 = 김근태 레벨(살아생전 한 것도 없으면서도 감방 다녀온 걸로 평생 벼슬하는 양반들 ㄳ)

월드컵의 청맹과니 독도 세레머니가 가지는 의미

▲ 중고품이 숙련자로 대우 받는 사회를 위하여 덧 : 그렇게 애국심 강하시면 입대도 큰 문제가 아닐듯 ㄲㄲㄲ

가장 한심한 새끼가 난잡한 단어나 남발하고 책이나 보라고 하는 병신들이다

▲ 母情좋은_예시.jpg  

[강모씨 운지] 이럴 때 생각나는 명언이 있다.

▲  Long live the queen!!"도박하는 사람들은 불확실한 것을 얻기 위해 확실한 것을 건다." - 파스칼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