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과 진리를 사랑하는 이슬람의 모습 ETC




▲ 역사는 돌고 돈다


























살람 박사는 과학분야 노벨상을 탄 최초의 이슬람교도고 1960∼1974년 파키스탄 정부 산하 원자력 위원회 위원과 정부 과학 고문 등을 지내기도 했지만 현재 그의 모국에서는 이름을 아는 젊은이가 드물다고 DPA 통신은 전했다.

그가 파키스탄 이슬람 소수파인 아흐마디야교도이기 때문이다. 19세기 펀자브에서 굴람 아흐마드(1835∼1908)가 창시한 아흐마디야교는 이슬람의 한 분파를 자처하지만, 수니파 등 파키스탄 주류 이슬람에서는 이단으로 보고 있다. 
1974년 파키스탄 헌법도 아흐마디야교를 이슬람에서 배제했으며, 극단 이슬람 세력은 아흐마디야교도를 공격 대상으로 삼아 지난해에만 20명을 살해했다.

영국에 사는 살람 박사의 아들은 인도 일간 힌두스탄타임스와 인터뷰에서 “아버지의 이름은 파키스탄의 역사책이나 과학책에 나오지 않는다”며 “파키스탄에 있는 아버지 묘비에 적힌 ‘최초의 이슬람 노벨상 수상자’라는 문구도 정부의 명령으로 삭제됐다”고 말했다.











"그래서, 제가 항상 말하는 게 있죠. 무슨 뛰어난 철학이니 과학이니 하는 게 이슬람이라는 '종교'의 업적이라고 자화자찬하는 정신병자들이 좀 보이는데 아베로에즈, 이븐 하이얀 같은 양반들은 지금 이슬람 기준으로는 딱 신성모독죄로 모가지 따이거나 저 위의 살람 박사 마냥 자기 나라에서 쫒겨나기 좋은 인물들이죠. 아베로에즈의 철학은 신과 영혼을 부정할 문이 열려 있었고 이븐 하이얀은 시아파였으니.

그럼 산업혁명도 예수쟁이들의 국가인 영국 이하 유럽국가에서 시작되었으니 산업혁명도 예수교의 공덕이겠구먼?? 머릿 속에 72마리 당나귀 말고 가슴 속에 양심이 있으면 우리 그저 과학 이야기는 좀 하지 말자고, 무슬림 여러분."













추신 : 사실 이슬람에서 과학이라 부르는 것은 다들 이런 것이죠




이것이 바로 알라의 과학력입니다 ㄳ











덧글

  • asdf 2014/10/13 11:25 # 삭제

    저거 세제랑 소다에 뭐 잡다하게 섞고 그러는거 아닌가?
    세제에 소다에 화약에 전부 뭐 서양이랑 중국인데 무슬림들 이교도의 무기 쓰는거 아닌지?
  • 도연초 2014/10/13 11:35 #

    사실 이븐 시나(이분은 특히 시아의 하위소수종파인 이스마일파!!)께서도 한평생을 살해 위협에 시달렸다고 하니...

    그의 업적을 높게 쳐준 것은 아이러니하게도 서유럽
  • rotwang 2014/10/13 11:46 # 삭제

    압두스 살람이라 물리학을 전공 안해서 자세한 건 모른다만 유명한 무신론자인 스티븐 와인버그랑 같이 노벨 물리학상을 받아서 기억합니다. 거참 노벨상 수상자도 무시하는 이슬람이라니......

    글고보니 조커님도 한때는 무신론자였다 들은거 같으니 스티븐 와인버그를 알지도 모르것군요.
  • K I T V S 2014/10/13 13:08 #

    이참에 교과서 내용도 싹 수정하죠.. 우리나라 근현대사를 문제있게 했으니... 그것과 함께..
  • KittyHawk 2014/10/13 13:28 #

    저런 대접을 받다니 그들은 참 대단하네요. 진짜로요...
  • 2014/10/13 13:28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ㄷㄷ 2014/10/13 13:48 # 삭제

    이집트, 이란이 이슬람이라는 사교에서 벗어날 수 있을까요? 둘다 이슬람 이후 좀 맛이갔지만 선조들이 남긴 정신적, 문화적 유산들 덕에 그 카오스신 믿는 동네에서 산업, 과학, 문화에서 가장 발달된 상태고 아랍, 이슬람보다는 이집트, 페르시아라는 정체성을 더 강하게 가지고 종교면에서도 이집트 인구 1/4는 콥트들이고 이란은 '이단'인 시아파이니 말입니다
  • 지나가던과객 2014/10/13 13:52 # 삭제

    나치나 is나 똑같은 놈들이긴 한데 비교하기에는 나치가 억울해할 것 같은데 말입니다.

    얘네들은 최소한 제트기 제작이나 로켓 기술 등으로 인류의 발전에 간접적으로나마 기여하기라도 했지 말입니다.
  • ㅁㄴㅇㄹ 2014/10/14 00:57 # 삭제

    제트기나 로켓 제작 기술의 이론과 실험은 미국등 타국에서도 이미 독일보다 먼저 완성되 있었음.
    그걸 단지 아직 실용성이 없는데 무리하게 빨리 실용화시키라고 자국 과학자들을 갈궈서 성과를 보인거처럼 일시적으로 만든거 뿐이지, 나치가 그 과학자들을 양성한게 아닌 이상 나치의 기여가 아님. 걍 원래 로켓과 제트기 연구하던 과학자들의 일부가 운좋게 독일인이었고 집권한 나치당이 그들에게 돈 주고 빨리 전쟁병기로 성과 내라고 압박해서 거둔 실적일뿐임.
  • ㅁㄴㅇㄹ 2014/10/14 00:59 # 삭제

    나치 고위 공무원들의 부패와 독선, 체제의 불합리한 모순들 때문에 독일의 발전은 나치가 없었을때보다 심각하게 저해되었음. 독일국적의 유태인 과학자들이 빠져나간것만 해도 얼마나 큰 타격인가부터해서. 괴링이나 히믈러처럼 머리끝부터 발끝까지 부패하고 독선적인 인간들이 집권부터 멸망까지 권좌를 차지하고 온갖 폐단을 부려도 방치한거만으로도 제3제국이란 시스템은 철저하게 노-답
  • jaggernaut 2014/10/13 13:53 #

    이슬람은 과학자를 필요로 하지 않는다 ㅋㅋㅋㅋㅋ

    나폴레옹 아니었으면 프랑스에서 이슬람교를 뛰어넘는 사이비 혁명교가 출현할 뻔 했습니다 ㄷㄷ
  • KittyHawk 2014/10/13 17:31 #

    나폴레옹이 혁명세력과 손을 끊기로 한 원인 중에 하나가 라부아지에의 처형이 아니었을까 싶어지죠.
  • 울군 2014/10/13 19:41 #

    종교가 과학을 사랑하게 냅두지 않아 으앙
  • 레이오트 2014/10/13 20:16 #

    저런 환경에서 글라놀로지가 나오는 걸 보면 참 신기하다니까요.
  • 지나가던과객 2014/10/14 10:04 # 삭제

    is가 어찌어찌 유지가 된다고 해도 이슬람에 어긋나는 모든 것을 이단으로 규정하는 놈들이니 국가 발전에 필요한 기술을 자체적으로 습득할 교육기관을 만들 수 없을테고, 그렇다고 외국인 지하드 전사들에게 맡기는 것도 한계가 될테니 중동판 북한이 될지도 모르죠.

    살아남는다면 말이죠.
  • 소시민 제이 2014/10/14 17:06 #

    오오~ 글라놀러지 찬양!
  • 위장효과 2014/10/14 17:30 #

    정작 반도의 학습서적들은 초딩용 만화에서부터 이슬람빠 서구까 짓거리하면서 지식인입네 하고 앉았는게 문제입니다.

    진짜 분서갱유를 해버릴 수도 없고...
  • 백드러머클랜 2014/10/19 00:04 #

    이런문제 진짜 심각함요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